육군 37사단, 21·22일 이틀간 충북지역 대침투·대테러 훈련
육군 37사단, 21·22일 이틀간 충북지역 대침투·대테러 훈련
  • 김성호 기자
  • 승인 2019.02.19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성호 기자] 육군 37사단은 오는 21~22일 이틀 간 충북 지역에서 '대침투·대테러 작전' 훈련을 실시한다.

19일 37사단에 따르면 대침투·대테러작전 수행능력과 민·관·군·경 통합방위태세를 검증하기 위해 진행되는 이번 훈련은 초동조치부대 운용과 군·경 합동으로 적의 도주로를 차단하는 등의 상황이 진행된다.

따라서 37사단은 이번 통합방위작전에 대비해 이날 경찰 관계관들을 부대로 초청해 군·경 합동 전술토의도 진행했다.

37사단 관계자는 "훈련 기간 병력 및 작전차량 이동, 검문소 운용으로 인한 일부 지역의 교통정체 등이 발생할 수 있어 주민들의 협조를 바란다"며 "훈련 기간 거동수상자 및 민원이 있을 경우 가까운 군부대(국번없이 1338)로 연락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