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고인쇄박물관, 찾아가는 직지 바로알기 교육 신청
청주고인쇄박물관, 찾아가는 직지 바로알기 교육 신청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9.02.20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민우 기자] 청주고인쇄박물관(관장 오영택)이 충청북도, 세종특별자치시, 대전광역시의 초등학교 5~6학년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직지 바로알기 교육'을 희망하는 학교의 신청을 오는 3월 11일까지 받는다.

찾아가는 직지 바로알기 교육은 직지 홍보·교육 전문가인 직지지도사가 직접 신청 학교를 방문해 직지의 가치와 우수성, 우리나라 인쇄문화의 역사, 한국의 유네스코 문화유산 등을 알려주는 청주고인쇄박물관의 대표적인 교육프로그램이다.

그동안 충북도 소재 초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하다 점차 교육 지역을 확대, 현재는 세종특별자치시와 대전광역시의 초등학교 학생들에게도 직지의 가치와 우수성을 알리고 있다.

오양택 관장은 "직지에 대한 이해를 돕고 우리나라가 금속활자 발명국이라는 긍지를 심어줄 수 있는 찾아가는 직지 바로알기 교육에 많은 관심을 갖고 신청해주길 바란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