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2019년 대통령배 아마추어 e스포츠대회' 개최지로 선정
대전시, '2019년 대통령배 아마추어 e스포츠대회' 개최지로 선정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2.20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가 '2019년 대통령배 아마추어 e스포츠대회' 개최지로 선정됐다. / 대전시
대전시가 '2019년 대통령배 아마추어 e스포츠대회' 개최지로 선정됐다. / 대전시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 대전시가 '2019년 대통령배 아마추어 e스포츠대회' 개최지로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e스포츠협회가 주관하는 'KeG'는 2007년 시작됐으나 2009년부터는 대통령배로 승격돼 올해 11회를 맞는다.

시는 우리나라가 e스포츠 강국인 만큼 'e스포츠 경기장 조성'을 민선 7기 사업으로 추진 중에 있고 4차 산업혁명 특별시답게 대회 유치를 위해 노력을 기울여왔다.

전년도 게임종목으로 정식종목 3개(리그 오브 레전드, 던전앤파이터, 클래시 로얄), 시범종목 4개(오디션, 배틀그라운드, PES 2018, 모두의 마블 for kakao)가 선정됐다. 올해 종목은 한국e스포츠협회에서 4월 중 선정할 예정이다.

이에 지역예선(5월), 지역본선(7월)을 거쳐 전국 결선(8월)에는 전국 16개 광역시도에서 출전한 3000명의 아마추어 게이머들이 실력을 겨루게 된다. 관람객(7000여명)을 합치면 약 1만여 명이 참여하게 된다.

관련 영상은 유튜브 등을 통해 국내외 주요 게이머들 사이에서 실시간 공유될 전망이다.

한편 시는 '2019년 대통령배 전국 아마추어 e스포츠대회'에 앞서 'e스포츠 한밭대전'의 규모를 확대해 '대전시장배 e스포츠 한밭대전'을 오는 5월중 개최할 예정이다.

시 한선희 문화체육관광국장은 "대전방문의 해를 맞아 e스포츠 대회가 시민뿐만 아니라 국민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VR, AR실증체험관, 프로게이머 팬 사인회 등 부대행사도 준비하고 있다"며 "이번 대회 개최로 건전한 게임문화를 정착하고 e스포츠 메카도시 조성하는 기회로 삼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