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응노의 집, 창작스튜디오 3기 입주작가 선정
이응노의 집, 창작스튜디오 3기 입주작가 선정
  • 최현구 기자
  • 승인 2019.02.20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홍성군 고암이응노 생가기념관(이하 '이응노의 집')은 올해 창작스튜디오에서 활동할 3기 입주작가를 선정했다.

이응노의 집 창작스튜디오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공공예술부문 입주작가의 공개 모집이 시작된 이후 총 16명의 예술가가 지원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모집이 끝난 후 지난 2월 14일, 1차 서류심사를 통과한 6명에 대해 다음 날인 15일 2차 면접심사를 진행한 결과 시각미술 및 공공미술분야에 ▶유영주(여/설치) ▶이자연(여/설치·조각) ▶박용화(남/회화) 등 총 3명의 작가가 최종 선정됐다.

심사위원장은 "서류·면접 심사를 통해 작가선정에 엄선을 기했다"며 "올해 입주작가 선정 모집분야인 공공예술부문은 예술의 가능성을 공공적(公共的) 역할로 확산하는 것이 주목표가 될 것 같다. 이번 창작스튜디오 선정 작가들의 입주 후 활동에 많은 관심과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3기 선정작가는 오는 3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이응노의 집에 위치한 컨테이너 스튜디오에서 오픈스튜디오, 입주작가 개인전, 지역사회와 연계하는 작가제안프로젝트 등을 진행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