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찾아가는 '가가호호' 수돗물 검사
대전시, 찾아가는 '가가호호' 수돗물 검사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2.21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 대전상수도사업본부는 가정에 직접 방문해 수돗물 수질을 무료로 검사해 주는 '우리집 수돗물 안심확인제'를 시행키로 했다.

'우리집 수돗물 안심확인제'는 최종 급수단계인 가정, 학교 등 수도꼭지에서 나오는 수돗물의 수질상태를 무료로 확인시켜 주는 제도다.

시민이 직접 참여해 수질의 기본이 되는 탁도와 잔류염소, 중금속 등 6개 항목을 현장에서 검사해 안전성을 확인해 준다.

이상이 있을 경우 2차로 일반세균 등 7개 항목을 추가 검사해 결과를 우편이나 인터넷으로 통보해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