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서 3·1운동 100주년 다양한 기념행사 다채
충주서 3·1운동 100주년 다양한 기념행사 다채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9.02.23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3·1운동과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충주지역에서 독립운동 역사를 기억하고 그 의미와 가치를 되새기기 위한 기념행사가 다양하게 열린다.

다음달 1일 오전 11시 충주누리센터 주차장에서는 충주 3·1운동 100주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추진위원장 윤경노, 집행위원장 전홍식)가 주최하고 충주시가 후원하는 기념식이 거행되고 식전공연과 기념사, 독립운동 유공자 후손의 독립선언문 낭독, 삼일절 만세삼창과 축하공연이 진행된다.

이어 풍물공연단 공연과 함께 만세운동 재현 거리행진이 중앙로와 제1로터리, 예성로, 제2로터리를 거쳐 관아공원까지 펼쳐진다.

또 이날 오후 2시에는 충주평화의소녀상건립추진위원회(위원장 김순화)가 주최하는 평화의소녀상 제막식이 관아골 주차장에서 개최된다.

충주예성문화연구회에서는 오는 27일 오후 2시 충주시립도서관 시청각실에서 '충주와 3·1운동'이라는 주제로 학술대회가 열린다.

중앙탑면에 있는 우리한글박물관에서는 오는 28일부터 6월 말까지 약 3개월 간 일제강점기 및 3·1운동 관련 수집품이 특별 전시된다.

또 3월 1일부터 42일 간 전국 22개 주요지역에서 열리는'독립의 횃불 전국 릴레이'행사가 충주지역에서는 4월 4일 신니면에서 광복회충북북부연합회 주관으로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