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원대, 태극기 의미 조명 특별전시 '대한, 태극기'
한국교원대, 태극기 의미 조명 특별전시 '대한, 태극기'
  • 이지효 기자
  • 승인 2019.02.26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초 태극기' 공식기록물 청주 왔다
재미교포 이병근 소장 유물전
박영효 제작설 보다 앞선 태극기 '귀환'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한국교원대학교(총장 류희찬)는 3·1운동과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태극기의 의미를 조명하는 특별전시 '대한, 태극기'를 개최한다.

오는 3월 1일부터 6월 8일까지 100일간 교원대 교육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 개최되는 이번 특별전은 재미교포 이병근씨가 소장한 태극기 관련 자료 500여점을 감상할 수 있다.

한국교원대학교 교육박물관과 ㈜대강이 공동 주최하는 이번 전시는 우리나라 최초의 태극기가 수록된 해상 국가들의 깃발(미국, 1882)이 전시된다. 여기에는 1882년 5월 22일 조미수호통상조약 당시 게양된 것으로 추정되는 태극기가 포함돼 있다.

이 태극기는 1882년 9월 수신사 박영효가 만들었다고 알려진 태극기 보다 앞서는 것으로, 최근 학계에서는 해상 국가들의 깃발에 수록된 이 태극기를 최초의 태극기 형태로 인정하고 있다.

전시는 3부로 구성되며, 1부 '그날, 태극기'에서는 태극기의 탄생과 국가의 상징이 되는 과정을 확인할 수 있다. 2부 '휘날리는 태극기'는 시대상을 보여주는 다양한 태극기를 소개한다. 3부 '우리 곁의 태극기'에서는 태극기 문양이 도안된 다양한 상품을 만날 수 있다.

이번 전시에는 '해양 국가들의 깃발(Flags of Maritime Nations)'을 비롯해 일장기 개조 태극기, 인천상륙기념 태극기, 호양학교 동종 등이 전시되며 태극기의 역사를 소개하는 영상도 함께 상영된다.

송호정 교육박물관장은 "이번 특별전은 단순한 유물 전시를 넘어 3·1 운동과 대한민국을 상징하는 태극기의 역사적 가치와 의미를 되새겨 보는 전시가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전의 개막식은 오는 3월 4일 오후 2시에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