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절 대목 전통시장서 소매치기 일삼은 50대 검찰 송치
명절 대목 전통시장서 소매치기 일삼은 50대 검찰 송치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02.25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설 명절을 앞두고 전통시장에서 금품을 훔친 50대 남성이 검찰에 넘겨졌다.

청주상당경찰서는 25일 A(54)씨를 절도혐의로 송치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달 26일 오후 5시께 청주시 상당구의 한 전통시장에서 B(32·여)씨의 가방을 훔치는 등 설 연휴가 시작된 2월 초까지 청주와 제천, 천안 등에서 316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조사에서 A씨는 "생활비가 떨어져 범행을 저질렀다"고 말했다.

동종전과 25범인 A씨는 지난해 6월 교도소에서 출소 한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