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료용 곤충산업화 공모에 청주 ㈜엔토모 선정
사료용 곤충산업화 공모에 청주 ㈜엔토모 선정
  • 김미정 기자
  • 승인 2019.02.25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비 등 10억원 투입 생산·가공·유통 지원
농림축산식품부의 사료용 곤충산업화 공모사업 현장평가 모습. / 충북도 제공
농림축산식품부의 사료용 곤충산업화 공모사업 현장평가 모습. / 충북도 제공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충북도는 25일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인 '사료용 곤충산업화 사업'에 청주시 소재 농업회사법인 ㈜엔토모(대표 박기환)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 실시하는 이 사업은 동애등에를 이용해 남은 음식물을 처리하고, 축산·양어용 사료 및 비료로 활용이 가능한 사료용 곤충의 산업화를 지원해 열악한 곤충산업의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한 것이다. 이번에 전국 6개 시도에서 신청해 최종 2개소가 선정됐다.

농업회사법인 ㈜엔토모는 사업비 10억원(국비 3억, 지방비 4억, 자부담 3억)을 지원받아 협력농가와 함께 곤충사육시설, 가공설비 등을 설치하고 사료용 곤충의 생산, 가공, 유통을 하게 된다. ㈜엔토모는 2014년 10월 설립돼 직원 10명을 두고 있다.

충북도 관계자는 "곤충산업은 농촌발전의 유망산업으로 전망하고 있지만 아직 산업초기단계로 열악한 실정으로 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곤충산업의 가능성을 확인할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