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도시철도공사, '2019 시민 모니터' 위촉
대전도시철도공사, '2019 시민 모니터' 위촉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2.27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도시철도공사는 26일 갈마역 소재 갈마울 모임터에서 '2019 시민 모니터' 위촉 행사를 가졌다.
대전도시철도공사는 26일 갈마역 소재 갈마울 모임터에서 '2019 시민 모니터' 위촉 행사를 가졌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대전도시철도공사는 26일 갈마역 소재 갈마울 모임터에서 '2019 시민 모니터' 위촉 행사를 가졌다.

이번에 선정된 도시철도 시민 모니터 총 33명으로 학생, 회사원, 강사, 작가 등 다양한 시민들이 위촉됐다.

이들은 도시철도를 이용하면서 역사 시설물의 운영상태, 열차 이용 시 불편사항, 미담사례, 고객 서비스 정도 등을 모니터링 한다.

도시철도 시민 모니터는 무보수 명예직이며 공사는 활동 우수 모니터 회원에게 분기 상품권과 연말 포상금을 지급한다.

공사는 위촉장 수여식 전 대전시에 추진하고 있는 '대전방문의 해','도시철도 2호선 트램' 등을 홍보했다.

도시철도공사는 주민과의 소통확대를 위해 전년도 '공사 경영성과와 2019년도 사업계획'을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