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송재단, 한국보건의료원·대구첨복재단과 의료기술 개발지원 협약
오송재단, 한국보건의료원·대구첨복재단과 의료기술 개발지원 협약
  • 이규영 기자
  • 승인 2019.03.03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규영 기자]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박구선)은 지난달 28일 NECA 대회의실에서 한국보건의료연구원(원장 이영성),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이영호)과 국내 혁신 의료기술 개발 지원을 위한 업무협력 협약식을 개최했다.


세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혁신적 의료기술이 사장되거나 시장진입이 지연되는 일을 최소화하고, 개발단계부터 기술의 안전성과 유효성을 향상하기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또한 한국보건의료연구원의 법적 권한인 보건의료 임상현장자료(Real World Data)의 연계권을 활용한 환자맞춤형 근거생성(Real World Evidence)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아울러 지식정보 및 인적 교류를 활성화함으로써 국내 의료 질 향상과 의료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세 기관은 지난해부터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주관으로 범부처 '인공지능 바이오 로봇 의료융합기술개발사업총괄지원 과제'를 공동수행하며, 긴밀한 협력관계를 유지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