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시내버스 정류소 시설물 정비 실시
대전시, 시내버스 정류소 시설물 정비 실시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3.05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는 봄을 맞아 시내버스 정류소에 대한 시설물 정비를 실시키로 했다.
대전시는 봄을 맞아 시내버스 정류소에 대한 시설물 정비를 실시키로 했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대전시는 봄을 맞아 시내버스 정류소에 대한 시설물 정비를 실시키로 했다.

시는 이용객들이 많은 터미널과 지하철역 주변 시내버스 정류소를 시작으로 오는 22일가지 모든 시내버스 정류소의 대청소와 시설물 정비ㆍ점검 등을 완료할 계획이다.

시는 동절기내 발생한 염화칼슘 잔여물, 눈, 매연, 미세먼지 등으로 오염된 유개승강장에 물청소를 진행하고 녹이나 파손된 시설물은 도색하거나 교체할 예정이다.

시는 시설물 정비와 함께 정류소 내 불법광고물에 대한 제거와 단속도 병행할 계획이다.

이번 대청소에는 시, 버스조합, 구 광고물담당이 참여한다. 시는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출·퇴근시간대를 피해 이용승객이 적은 새벽 시간대에 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시 박제화 교통건설국장은 "시내버스 정류소는 1일 41만여 명의 시민들이 이용하는 시설물인 만큼 환경정비와 함께 시설물 점검과 정비를 실시해 시민들에게 쾌적하고 시내버스 이용 환경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