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참가신청·문의 잇따라
2019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참가신청·문의 잇따라
  • 김성호 기자
  • 승인 2019.03.05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에 실질적 성과 주는 전문엑스포 자리매김 평가

[중부매일 김성호 기자] 오는 10월 열리는 2019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에 K-뷰티를 선도하는 화장품·뷰티기업의 참여 및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충북의 화장품 산업을 이끄는 '기린화장품'과 '에이치앤비나인', '뷰티콜라겐', '사임당화장품'이 참가신청을 마쳤고, 현재 참가 신청한 업체 중 약 80%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참여 신청을 한 것으로 집계된 것이다.

이 처럼 기업들이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에 꾸준히 참여하는 것은 1천여명의 국내·외 바이어들과 국내 MD를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제공받고, 이를 통해 수출계약이 성사되는 등 실질적인 도움이되는 전문 엑스포로 자리매김했기 때문으로 도는 분석하고 있다.

5일 도에 따르면 실제, 이번 엑스포는 B2B(Business to Business, 기업간 거래) 중심의 '기업관'과 B2C(business to consumer, 기업과 소비자간 거래) 중심의 '마켓관'으로 구성된다.

기업관에 참가하는 경우 전시를 통해 최신 화장품과 새로운 기술을 바이어들에게 선보일 수 있고, 바이어들과의 수출 상담회에 참여할 수 있다. 마켓관에서는 관람객들에게 화장품 및 미용기기 판매도 가능하다.

충북도 관계자는 "엑스포 개막까지 많은 시간이 남았음에도 불구하고 K-뷰티를 선도하는 기업들의 관심과 문의가 이어지고 있어 참가규모는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며 "엑스포에 참가하는 화장품기업이 실질적인 성과를 거두게 하는 것은 물론, 오송이 K-뷰티의 중심지로 거듭 나기 위해 행사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2018년 엑스포에는 전 세계적으로 폭발적인 K-뷰티의 수요를 반영하듯 44개국에서 해외바이어 561명이 참여해 2천490여건의 수출 상담이 진행된 바 있다.

화장품과 관련된 많은 볼거리를 제공할 뿐 만 아니라 국내 화장품기업들에게 해외시장과 국내시장의 진출 기회를 제공하는 행사로 큰 호평을 받았다.

이런 가운데 2019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는 오는 10월22일부터 26일까지 5일간 오송역에서 최신 뷰티 제품 소개와 1대1 수출상담회, 화장품 판매, 각종 컨퍼런스 등으로 진행된다.

엑스포에 참가를 희망하는 기업은 2019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홈페이지(www.osongbeautyexpo.kr)나 이메일(osongbeauty@korea.kr)로 신청 가능하며, 오는 4월30일까지 참가 신청할 경우 부스비 조기할인혜택(20% 할인)도 적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