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아동급식가맹 음식점 위생안전 시설 개선사업
식약처, 아동급식가맹 음식점 위생안전 시설 개선사업
  • 이규영 기자
  • 승인 2019.03.05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규영 기자]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아동급식가맹 음식점 위생안전 시설 개선사업을 추진한다.


올해 처음 국민참여 예산으로 편성된 이번 사업은 취약계층 아동이 이용하는 아동급식가맹 음식점에 대한 위생수준을 향상시키기 위해 진행된다.


지원예산은 총 8억1천600만원으로 102개소 음식점의 시설개선자금을 지원할 계획이며 음식점 한 곳당 최대 1천만원, 시설개선비용의 80%에 해당하는 800만원을 지원하고 음식점 사업자가 200만원을 부담하게 된다.


식약처는 지원대상 음식점을 선정하기 위해 사업공고를 진행하고 있으며 향후 ▶지원신청 및 지자체별 후보군 추천(3월 15일) ▶선정위원회를 통한 지원 대상 선정(3월 29일) ▶위생안전 시설 개·보수(4월~) ▶보조금 신청 및 확인(8월) ▶보조금 지급(9월)의 일정으로 추진된다.


지원 신청자는 해당 시·군·구에 '아동급식가맹 음식점 위생안전시설 개선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접수된 신청서는 식약처 '선정위원회'를 회의를 통해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또 위생개선 우수사례 홍보를 통해 향후 다른 아동급식 가맹 음식점의 위생개선도 유도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