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 마로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 3R 재활용품 모으기 전개
보은 마로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 3R 재활용품 모으기 전개
  • 송창희 기자
  • 승인 2019.03.12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보은군 마로면 새마을지도자남녀협의회(회장 신정균, 부녀회장 박손대)는 12일 회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마로면 복지회관 광장에서 3R 자원재활용품 모으기행사를 가졌다.

이른 아침부터 새마을지도자 20여 명은 각 마을 단위로 수집한 종이류, 빈 병, 폐비닐, 농약빈병 등 약 5t을 수거해 쾌적한 마로면 만들기에 앞장섰으며, 수거된 재활용품 판매 수입금은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쓰일 계획이다.

신정균 회장은 "오늘 행사를 위해 바쁜 중에도 애써준 회원들에게 감사를 전한다"며 "앞으로도 생활 속 버려지는 숨은 자원 수거 운동을 지속해서 펼쳐나가 깨끗한 환경조성 및 자원 순환 사회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보은군 이영순 마로면장은 "겨우네 방치돼 미관을 헤쳤던 재활용품을 수거해 봄맞이 대청소를 한 것처럼 마음이 후련하다"며 행사에 참석한 회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