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14일 꽃샘추위 이어져… 대기질 '보통'
[날씨] 14일 꽃샘추위 이어져… 대기질 '보통'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03.13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꽃샘추위가 찾아와 찬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미세먼지가 사라져 모처럼 청주도심 위로 맑은 하늘이 찾아온 13일 국회가 미세먼지를 '사회재난'에 포함하는 재난 및 안전관리기본법 개정안을 의결했다. / 김용수
꽃샘추위가 찾아와 찬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미세먼지가 사라져 모처럼 청주도심 위로 맑은 하늘이 찾아온 13일 국회가 미세먼지를 '사회재난'에 포함하는 재난 및 안전관리기본법 개정안을 의결했다. / 김용수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북서쪽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충북전역에 영하권 꽃샘추위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청주기상지청은 14일 일 최저기온이 제천 -7도, 음성·괴산·보은 -6도, 충주·영동 -5도, 진천·증평·옥천 -4도, 단양 -3도, 청주 -2도까지 떨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낮 최고기온도 10도 안팎에 머물 것으로 보인다.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확산이 원활해지면서 '보통' 단계를 유지할 것으로 분석됐다.

기상지청 관계자는 "충북중북부 지역에 밤 늦게부터 5㎜ 안팎의 눈이나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며 시설물 관리에 주의를 당부했다.


Tag
#날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