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대 발전기금 1억원 기탁
충북대 발전기금 1억원 기탁
  • 김금란 기자
  • 승인 2019.03.13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의 바이오기업과 연구자들이 13일 오송 충북대 약학대학 캠퍼스에서 학교발전기금 기탁식을 갖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충북대학교
지역의 바이오기업과 연구자들이 13일 오송 충북대 약학대학 캠퍼스에서 학교발전기금 기탁식을 갖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충북대학교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충북대학교는 13일 오송 약학대학 캠퍼스에서 지역의 바이오기업과 연구자들이 십시일반으로 마음을 모아 학교발전기금 1억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탁에는 이충우 ㈜씨앤비코스메틱 대표, 장성수 ㈜ATGC 대표, 최민기 ㈜랩스코이라 대표, 윤재석 충북대 약학대학 교수가 각각 2천만원을, 박부열 ㈜다솔코리아 대표와 임형식 전 서원대 교수가 각각 1천만원씩 총 1억 원의 발전기금을 기탁했다.

이들은 충북대 약학대학이 미래의 바이오연구개발 인재 양성에 더욱 힘쓸 수 있길 바란다는 뜻을 전했다.

김수갑 총장은 "발전기금은 오송캠퍼스의 연구시설 확충 등 필요한 곳에 요긴히 활용하겠다"며 "충북도 오송 바이오헬스클러스터인 오송첨단의료복합단지에 위치하고 있는 오송캠퍼스의 지리적 이점을 바탕으로 우수한 전문인력을 양성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