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의회 교육위 서동학 부위원장, 특성화고 활성화 나서
충북도의회 교육위 서동학 부위원장, 특성화고 활성화 나서
  • 김성호 기자
  • 승인 2019.03.18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책 마련 위한 현대모비스 충주공장 방문해 현장 목소리 청취
충북도의회 교육위 서동학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충주2)은 18일 오전 충주교육지원청 교육장, 충주공고 교장, 중앙탑중학교장, 곽명환·정재성 시의원과 함께 현대모비스 충주공장을 방문해 특성화고의 활성화 대책 마련을 위한 현장 목소리를 청취했다. / 충북도의회 제공
충북도의회 교육위 서동학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충주2)은 18일 오전 충주교육지원청 교육장, 충주공고 교장, 중앙탑중학교장, 곽명환·정재성 시의원과 함께 현대모비스 충주공장을 방문해 특성화고의 활성화 대책 마련을 위한 현장 목소리를 청취했다. / 충북도의회 제공

[중부매일 김성호 기자] 서동학 충북도의회 교육위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충주2)이 특성화고 활성화에 공을 들이고 있다.

서 위원장은 18일 오전 충주교육지원청 교육장, 충주공고 교장, 중앙탑중학교장, 곽명환·정재성 시의원과 함께 현대모비스 충주공장을 방문해 특성화고의 활성화 대책 마련을 위한 현장 목소리를 청취했다.

서 부위원장은 현대모비스 충주공장의 운영계획을 청취한 뒤 "수소차 라인 증설을 대비해 충북도와 교육청에서 인력지원 방안 등 여러 방면으로 지원해 야 할 필요가 있다"면서 "향후 충주가 중소도시로서 수소차 관련 사업을 활성화해 지역발전을 위한 자산으로 키워나갈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서 부위원장과 함께 현장을 찾은 충주공고 류규현 교장도 "기계과나 전자과 외에 현대모비스에서 진행하고 있는 사업과 관련된 학과 신설을 검토하고 있다"면서 "기술력과 인성을 두루 갖춘 인재를 양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이주권 현대모비스 충주공장장은 "충북도와 충주시의 많은 지원에 대해 감사드린다"며 "충주공고에 수소 관련 학과가 신설되면 MOU에 대한 검토뿐 아니라 학생 진로교육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공장견학 등에도 적극 협조하겠다"고 화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