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항섭 부시장, 소각장 신·증설 문제 금강유역환경청 방문
김항섭 부시장, 소각장 신·증설 문제 금강유역환경청 방문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9.03.20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승희 금강유역환경청장 면담
김항섭 청주시 부시장
김항섭 청주시 부시장

[중부매일 이민우 기자] 김항섭 청주시 부시장이 20일 소각장 신증설 문제에 대해 금강유역환경청을 방문해 협조를 요청했다.

이날 김 부시장은 김승희 금강유역환경청장을 면담하고 심각한 미세먼지 문제의 주요 오염원으로 소각시설이 지목되고, 특히 소각시설의 신설 과 증설을 위한 환경영향평가 과정에서 인근 주민들의 극심한 반발과 갈등이 발생하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해법을 건의했다.

우선 소각장 인근지역 주민의 환경오염이나 재산가치 하락에 대한 우려를 전달했다.

김 부시장은 주민 의견을 반영해 환경영향평가를 엄격히 심의해 줄 것과 폐기물처리시설이 편중된 지역의 민원과 피해 해소를 위해 영업이익을 주민에게 환원할 수 있는 법적근거 마련, 해당 자치단체에 국고보조금 우선지원 등 인센티브 제공, 민간 처분시설 관할 자치단체의 발생 폐기물을 일정비율 이상 의무적으로 처리토록 하는 법제화를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