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탄왕국 공무원, 행정수도 건설 벤치마킹 세종시 방문
부탄왕국 공무원, 행정수도 건설 벤치마킹 세종시 방문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9.03.28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세종시는 행복지수가 가장 높은 나라로 알려진 부탄왕국 공무원들이 28일 행정수도 건설을 배우기 위해 시를 방문하였다고 밝혔다.

시는 이강진 정무부시장의 환영 인사를 시작으로 LH 행복도시 홍보관에서 행정수도의 건설 배경과 과정, 미래 청사진 등 세종시 전반에 대해 설명하고, 4차 산업 중심도시로 성장 중인 시정에 대해 소개했다.

이 날 방문한 부탄왕국 공무원들은 국토개발부, 수질보건부 및 팀부시청 소속 공무원들로 정책 집행의 일선 현장을 살펴보기 위해 세종시를 찾은 것이다.

시는 이들이 세종시의 주요 정책을 자국 정책에 반영하는 과정을 통해 대한민국과 부탄간 협력관계 증진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이강진 정무부시장은 "행복지수가 높은 부탄에서 자국민들이 보다 편하게 살 수 있도록 세종시를 배워간다는 것은 단순 방문 이상의 의미를 갖는다"며 "앞으로 세종시가 세계적 도시발전 모델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16년 9월에도 부탄 정부 공무원 16명이 세종시를 방문하여 수질복원센터, 폐기물연료화시설, 제2자동집하시설 등을 견학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