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선관위, 현 농협 이사 검찰에 고발.
공주선관위, 현 농협 이사 검찰에 고발.
  • 이병인 기자
  • 승인 2019.04.01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거직전 조합원에 50만원 건넨 혐의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 지난달 13일 치러진 제2회 전국동시 농업협동조합장 선거에서 공주지역 모 농협 현직 이사 A씨(여)가 조합장 후보를 지지해 달라며 B 조합원에게 금품을 건넨 사실이 드러나 선관위에서 조사를 받고 검찰에 고발된 것으로 밝혀졌다.

공주선관위와 해당 농협 등에 따르면 A 이사는 2월 중순께 조합원 B 씨를 자신의 집으로 불러 특정 조합장 후보를 지지해 달라며 50만원을 건넨 혐의를 받고 있다.

조합원 B 씨는 지난달 20일 선관위에서 1차 조사를 마친 상태로 '돈을 받았다'는 진술과 녹음파일 등을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A 이사 역시 최근 선관위로부터 조사를 받았다.

선관위 관계자는 "현재 사건이 진행 중인 사안에 대해서는 말하기 곤란하다"며 "위법행위에 대해서는 검찰에 넘겼다"고 말했다.이병인/공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