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에서 '8인제 축구꿈나무 리그전' 열린다
보은에서 '8인제 축구꿈나무 리그전' 열린다
  • 송창희 기자
  • 승인 2019.04.04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7회 MBC꿈나무축구 AL정규리그 7일 개막…전국 24개팀 참가
'제17회 MBC꿈나무축구 AL정규리그'가 보은생활체육공원 인조 A·B구장과 보은스포츠파크 축구장에서 오는 7일 개막한다. 사진은 지난해 대회 장면. / 보은군 제공
'제17회 MBC꿈나무축구 AL정규리그'가 보은생활체육공원 인조 A·B구장과 보은스포츠파크 축구장에서 오는 7일 개막한다. 사진은 지난해 대회 장면. / 보은군 제공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MBC꿈나무축구재단이 주최·주관하는 '제17회 MBC꿈나무축구 AL정규리그'가 보은생활체육공원 인조 A·B구장과 보은스포츠파크 축구장에서 7일 개막한다.

올해로 17회째를 맞는 이 대회는 2003년 AL정규리그의 전신격인 꿈나무축구 자율리그로 시작해 권역별 예선리그 등을 거쳐 국내 처음으로 승강제를 도입한 전통의 유소년 축구대회로, 4월 7일 개막해 6월 23일까지 총 4번(4월 7일, 4월 21일, 5월 19일, 6월 23일) 일요일날 펼쳐진다.

8인제로 진행되는 이번 축구리그는 전국에서 24팀 560여명이 참가하며, 연령별로 4학년부 8팀, 5학년부 8팀, 6학년부 8팀이 3개월간 풀리그를 치르고 나면 승점을 산정해 우승팀을 가릴 예정이다.

한편, 8인제 축구는 기존 11인제 축구보다 볼 터치의 횟수가 많은 장점이 있고 볼 콘트롤, 패스 등 개인 기술향상에 도움이 돼 유소년선수들이 선호하는 방식이다.

보은군 방태석 스포츠사업단장은 "보은군에서 열리는 유소년 체육행사 준비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며 "이와 같은 체육행사들이 확고히 우리 보은군에 자리매김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