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청 최경선 '대구국제마라톤대회' 여자 국내부 1위
제천시청 최경선 '대구국제마라톤대회' 여자 국내부 1위
  • 서병철 기자
  • 승인 2019.04.08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도쿄올림픽 기준 기록도 통과
최경선 선수의 힘찬 레이스 모습/제천시 제공
최경선 선수의 힘찬 레이스 모습/제천시 제공

[중부매일 서병철 기자] 제천시청 최경선(27·여) 선수가 지난 7일 대구에서 열린 '2019 대구국제마라톤대회'에서 2시간 29분 06초를 기록하며 여자 국내부 1위(국제부 3위)를 차지했다.

2020년 도쿄올림픽 여자마라톤 기준 기록도 통과했다.

도쿄올림픽 여자 마라톤 기준 기록은 2시간 29분 30초로, 최경선은 기준 기록을 24초 넘어섰다.

최경선선수/제천시 제공
최경선선수/제천시 제공

최경선은 이날 엘리트 풀코스(42.195km) 레이스에서 파멜라 젭코스게이 로티치(케냐·2시간28분10초), 메디나 디메 아미노(에티오피아·2시간28분11초)에 이어 세번째로 결승선을 통과해 여자 국제부 3위, 국내부 1위를 차지했다.

최경선은 "여자마라톤 한국기록(2시간 25분 41초) 경신을 목표로 컨디션 조절을 했지만, 한국기록을 경신하지 못해 아쉽다"며 "이번 대회의 레이스 결과를 분석한 뒤 보완 훈련을 통해 하반기에 한국기록 경신에 재 도전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