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우체국, 지역사회 불우이웃 지원사업 추진
음성우체국, 지역사회 불우이웃 지원사업 추진
  • 서인석 기자
  • 승인 2019.04.09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서인석 기자] 음성우체국(국장 연옥례)이 어려운 환경 속에서 힘들게 생활하고 있는 음성군내의 지역주민을 추천받아 지원사업을 실시한다.

이에따라 음성우체국은 4월부터 지자체로부터 추천받은 사회적 소외계층 아동 2명에게 매달 10만원씩 총 180여만원을 지원키로 했다.

우체국 '지역사회 불우이웃 지원사업'은 공공서비스 지원이 부족한 장애인, 조손가정, 무의탁 노인 등 사회적 소외계층에 대한 공익사업 지원을 통한 우체국의 나눔 경영을 실천하는 우체국 공익사업이다.

지원아동 중 한 아동의 할머니는 "나이 어린 손녀에게 큰 도움을 주어서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연옥례 음성우체국장은 "형식적인 현금지원 전달이 아닌 꾸준한 관심과 배려로 지원받는 아동들이 잘 커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며 "앞으로도 많은 공익사업을 통해 사랑과 행복을 나눠주는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주민과 함께하는 우체국이 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