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국대병원 암센터 착공식 열려
단국대병원 암센터 착공식 열려
  • 유창림 기자
  • 승인 2019.04.11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국대병원 암센터 착공식이 진행되고 있다. 단국대병원 제공
단국대병원 암센터 착공식이 진행되고 있다. 단국대병원 제공

[중부매일 유창림 기자]단국대병원은 11일 병원 암센터 부지 내에서 장충식 학교법인 단국대학 이사장을 비롯해 구본영 천안시장, 이명수·이규희·윤일규 국회의원 등 내외부 인사와 지역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암센터 착공식을 가졌다.

2021년 완공 예정인 암센터는 지하 3층, 지상 7층 건물(연면적 29,869.91㎡)에 250병상 규모를 기본계획으로 암종별 센터를 비롯해 건강증진센터 및 내시경센터 등이 들어선다. 암센터가 건립되면 단국대병원은 1천 병상이 넘는 대형병원으로 거듭난다.

박우성 단국대학교 의료원장은 "암센터는 병원과 지역사회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던 만큼 암예방 및 치료, 암환자 관리, 교육을 통해 지역거점병원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하며 사회적인 책무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