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 지고 '튤립' 활짝… 23일 만개
벚꽃 지고 '튤립' 활짝… 23일 만개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9.04.22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 문암생태공원 내, 튤립 10만송이 정원 조성
청주시는 화사하게 피어나는 봄을 맞아 문암생태공원 내에 튤립 10만송이 정원을 조성했다.
청주시는 화사하게 피어나는 봄을 맞아 문암생태공원 내에 튤립 10만송이 정원을 조성했다.

[중부매일 이민우 기자] 봄 나들이 계획이 있다면 청주 문암생태공원 튤립 꽃 정원을 방문하는 것은 어떨까?

튤립 꽃밭을 거닐며 화사한 봄을 온몸으로 느끼고 사진 촬영도 할 수 있어 인기를 끌고 있다.

청주시는 화사하게 피어나는 봄을 맞아 문암생태공원 내에 튤립 10만송이 정원을 조성했다.

시는 시민들이 문암생태공원을 찾아와 아름다운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지난해 가을 태극 모양의 튤립 골든 아펠돈 등 9종 10만송이를 식재했다. 추운 겨울과 봄 가뭄을 이겨낸 튤립은 23일께 만개해 시민들을 맞이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천우 공원행정팀장은 "튤립 정원이 청주시의 명소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지속 적으로 관리해나가겠다"며 "여름에는 풍접초 꽃을 심어 전원도시의 풍치를 연출하는 등 시민들이 편하게 쉬고 즐길 수 있는 힐링 공간을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약 5만 명의 시민이 찾은 튤립정원은 따뜻한 봄과 함께 이국적인 꽃길을 걷는 느낌을 줘 큰 호응을 얻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