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강원도 산불피해 성금 전달
보은군, 강원도 산불피해 성금 전달
  • 송창희 기자
  • 승인 2019.04.22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00여 전 공무원 십시일반 참여 빠른 복구 마음 담아
보은군청 전경.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보은군이 지난 4일 발생한 산불로 강원도 지역에 인명피해와 막대한 재산 피해를 입은 강원도 지역의 이재민을 위로하고 피해복구 지원을 위해 성금을 기탁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성금 모금에는 보은군청 소속 공무원 600여명이 모두 참여했으며, 이렇게 만들어진 성금 532만원을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23일까지 전달할 예정이다.

정상혁 보은군수는"2017년 집중호우로 155ha의 농경지 침수와 하천이 유실되고, 사망자 1명에 50억 원이 넘는 재산피해가 발생했을 당시 군민은 물론 전국 각지에서 보내준 성원과 자원봉사자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보은군은 다른 어느 지역보다 신속하고 완벽한 피해복구를 추진할 수 있었다"며 "이에 큰 시름에 빠져있을 강원도 주민들에게 깊은 위로를 전하고 조속한 피해복구를 통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올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