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8회 아산성웅이순신축제 24일 개막
제58회 아산성웅이순신축제 24일 개막
  • 문영호 기자
  • 승인 2019.04.23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문영호 기자 〕아산시가 주최하고 아산문화재단이 주관, KEB하나은행, 삼성디스플레이, 현대자동차, 시티문화재단의 협찬으로 진행되는 '2019 제58회 아산성웅이순신축제(이하 아산성웅이순신축제)'가 24일 오후 6시 현충사에서 개최한다.

이순신 장군의 탄신기념일인 4월 28일까지 이어지는 이번 아산성웅이순신축제는 24일 현충사 공연 및 체험, 온양민속박물관 야간개장, 곡교천 은행나무길 전통무예?무과시연 프로그램을 시작으로 26일부터는 온양온천역 광장 및 시내일원에 축제장이 조성되어 보다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축제 첫째 날인 24일, 단연 눈길을 끄는 것은 시민 428명이 아름다운 하모니를 만들어내는 '428 합창단'의 공연이다.

428합창단의 공연은 오는 26일(금), 28일(일) 온양온천역 광장 중앙무대에서 다시 만날 수 있다.

4월 26일 아산 시내 일원에서 열리는 퍼레이드는 약 2,500여명의 시민이 중심이 되어 직접 만들어 나가는 프로그램으로 아산의 17개 읍면동, 국외자매도시 등이 참여한다.

이번 아산성웅이순신축제에서는 이순신 장군의 삶을 돌아볼 수 있는 주제공연 '마당극 이순신'과 '춤극 이순신 꿈을 품다'가 준비돼 있다. 현충사에서는 이순신 일대기를 주제로 한 4D 영화가 상영되며, 4월 28일 이순신 장군 탄신일을 기념하는 다례제가 진행된다.

다례제는 온양온천역 광장에서도 생중계로 만나볼 수 있다. 또한, 곡교천 은행나무길에서는 무과재연, 어가행렬, 압송행렬 등을 재현하며 이순신 장군의 삶을 돌아본다.

특히 다채로운 볼거리?즐길 거리가 함께 하는 축제로 온양온천역 광장 및 시내 일원에서는 온천수를 활용한 이순신 물총대첩, 관객이 참여해 함께 하는 강강술래, 전국 청소년이 참여하는 전국 청소년 힙합 콘테스트가 열릴 예정이다. 또한, 4월 26일과 28일에는 불꽃쇼로 축제의 밤을 화려하게 장식한다.

한편, 이번 축제에서는 관객 편의를 위해 4월 26일부터 28일까지 행사장 간 순환버스를 운행한다. 순환버스 운행 시간 등 아산성웅이순신축제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아산성웅이순신축제 홈페이지(http://culture.asan.go.kr/_esunshin)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