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하우시스, 자동차 계기판용 원단 '인간공학 디자인상' 수상
LG하우시스, 자동차 계기판용 원단 '인간공학 디자인상' 수상
  • 이완종 기자
  • 승인 2019.04.23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간공학 디자인상'을 받은 LG하우시스 자동차 계기판용 원단. /LG하우시스 제공
'인간공학 디자인상'을 받은 LG하우시스 자동차 계기판용 원단. /LG하우시스 제공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LG하우시스의 자동차 계기판용 원단 'VERNO-IP'가 '2019 인간공학 디자인상'을 수상했다. 자동차 계기판용 원단은 차 내부의 계기판 주위를 감싸는 인조가죽 소재의 표면 내장재다.

23일 LG하우시스에 따르면 이 제품은 대한인간공학회가 주관하는 '제 19회 인간공학 디자인상'에서 '특별상(Special Award)'을 수상했다.

'인간공학 디자인상'은 우리나라 최대의 산업공학 관련 학술단체인 대한인간공학회가 소비자 관점에서 사용편의성, 효율성, 기능성, 안정성 등을 평가해 매년 우수 제품을 선정해 발표한다.

LG하우시스의 자동차 계기판용 원단은 천연가죽과 거의 같은 고급감의 감성품질 구현 측면과 사용 안전성 측면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엠보(오목, 볼록한 입체적 모양) 패턴을 최적화하고 천연가죽이 구현할 수 없는 다양한 색상을 적용하는 등 인간공학 측면에서 촉감과 시각적으로 사용자의 감성을 극대화한 제품으로 극찬을 받았다.

아울러 원단에 수성코팅제를 적용하여 냄새가 거의 없어 사용자의 불쾌감을 줄이고 친환경 원료로 사용 안전성을 확보했을 뿐만 아니라 장기 내구성도 확보해 천연가죽 소재 대비 비용 측면에서도 합리적이라고 추가했다.

LG하우시스는 자동차 계기판용 원단(제품명 VERNO-IP)을 올 하반기에 출시, 국내외 완성차 업체로 공급해 나갈 예정이다.

이민희 LG하우시스 연구소장 상무는 "이번 수상은 그동안 LG하우시스가 자동차 내장재 시장에서 감성 품질과 디자인 확보를 통한 고급화로 소비자들을 만족시키고자 노력해온 점이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글로벌 자동차 내장재 시장에서 고객의 기대를 뛰어넘는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경쟁우위를 확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