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종 지사, 25일 음성군 방문··· 군민들 의견 청취
이시종 지사, 25일 음성군 방문··· 군민들 의견 청취
  • 서인석 기자
  • 승인 2019.04.25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성천 출렁다리 설치 공사' 등 건의

[중부매일 서인석 기자] 이시종 충북도지사는 25일 음성군을 방문, 각계각층의 군민 200여명을 만나 2019년도 도정방향을 설명하고 군민들의 건의사항 등을 청취하며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이 지사는 "지난해 충북도는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강호축 개발의 본격 시동을 필두로 투자하기 좋은 우수도, 일등경제 충북의 도약, 20년 만에 국가산업단지 조성 추진, 수소에너지클러스터 본격 조성, 소방관경기대회 성공개최, 맹동면 혁신도시에 종합병원급인 소방복합치유센터 유치 등 눈부신 성과를 거두었다"라고 말했다. 또한 "지난해 충북 고용률은 69.1%로 전국 2위를 차지하고, 지난 1월에는 취업자가 1만 5천명(1.8%), 상용근로자 2만 8천명이 증가하는 등 고용의 질도 크게 향상됐다"며 "이런 성과를 바탕으로 '작고 약한 국토의 변방, 만년 3%대 충북이 크고 강한 대륙으로 뻗어 나가는 충북'으로 변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충북도는 올해를 민선7기가 본격 시작되는 해인 동시에 2020년 충북경제 4% 달성을 위해 총력을 다 해야 하는 중요한 해로, 강호축을 통해 유라시아 대륙으로 진출하는 강호대륙(江湖大陸)의 큰 꿈을 실현해 나가는데 도정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여기에 음성군을 '미래를 창조하는 중부권 핵심도시'로 비상할 수 있도록 중부내륙선 철도 건설, 중부선 철도건설사업, 중부내륙철도 감곡역세권 개발사업 등 혁신성장 기반 철도 인프라 구축을 지원하는 한편, 현재 추진 중인 산업단지의 조기 준공, 국지도 49호선 2차로 시설개량사업, 금왕~삼성간 지방도 확포장, 음성~괴산간 국도 건설, 대소~삼성간 지방도 확포장 등 지역성장 거점도시 조성을 위한 사업과 봉학골 지방정원 조성, 산림치유 복합문화밸리 조성 등 지역현안들도 적극 지원해 '기업 허브도시 음성, 푸른 행복도시 음성'으로 도약하게 힘을 보태 나아갈 계획이다.

이번 음성군 방문에서는 음성천 출렁다리 설치 공사, 금왕 금빛근린공원 내 야외무대 설치, 농어촌도로 201호 개설, 533지방도 재포장사업, 대소우회도로 개설사업, 중부내륙철도 지선 연장 국가계획 반영 등이 건의되었다.

이에 이시종지사는 "관련 부서의 검토를 거쳐 국비 지원이 필요한 사업 및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해야 하는 사업은 중앙부처에 적극 건의하겠다"며, "나머지 도비 지원 등이 필요한 사업은 도의 재정여건과 타 시·군과의 형평성 등을 고려해 지원방안을 적극 검토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시종지사는 지난 3월 14일 보은군 방문을 시작, 오늘 음성군 방문을 끝으로 도내 11개 시군 방문을 모두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