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민 누구나 재난·사고 시 피해 보상
세종시민 누구나 재난·사고 시 피해 보상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9.04.28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세종시가 오는 29일부터 시민 모두에게 보험혜택을 주는 '세종시 시민안심보험'을 시행한다.

시민안심보험은 세종시민이면 누구나 각종 재난?사고로 인한 사망 또는 후유장해를 입을 경우 보험사를 통해 보험금을 최대 1,000만 원까지 보장 받을 수 있는 제도다.

가입대상은 세종시로 거소등록된 외국인을 포함해 세종시에 주민등록을 둔 모든 시민이며, 보험료는 세종시가 전액 부담하고 별도의 가입 절차 없이 자동 가입된다.

세부 보장항목은 ▶자연재난으로 인한 사망 ▶폭발·화재·붕괴·사태로 인한 상해 사망 및 후유장해 ▶대중교통 이용 중 상해 사망 및 후유장해 ▶스쿨존 교통사고 부상치료비 등 6개 항목이다.

특히 시민안심보험은 다른 보험 가입여부와 관계없이 중복보상이 가능해 각종 재난 및 사고로 피해를 입은 시민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춘희 시장은 "올해 처음 시행하는 시민안심보험을 통해 시민이 갑자기 발생할 수 있는 재난·사고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하고, 피해를 입은 시민의 생활안정을 위한 제도"라며 "앞으로 시민주권 특별자치시로서 다양한 시민체감형 안전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