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태종 도용 종정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어
천태종 도용 종정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어
  • 서병철 기자
  • 승인 2019.04.29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불교 천태종 도용 종정

대한불교 천태종 도용 종정은 불기 2563년 부처님오신날을 앞둔 29일 봉축 법어를 발표했다.

도용 종정은 "오늘 좋은날, 부처님오신 날, 손에 손에 등 밝히고, 마음마다 지혜를 밝혀 부처님 오신 뜻을 높이 기리고 대자대비의 가르침을 널리 전합시다"라고 설파했다.

이어 "부처님은 무량겁의 공덕을 무한생명의 실상으로 성취하시어 대열반의 기쁨을 고해 중생에게 나눠 주셨다"며"팔만사천의 청정한 길을 펼쳐 중생을 인도하시고, 구류중생의 면면이 그대로 부처임을 여실히 증명하셨다"고 했다.

또 "오늘 부처님오신 날은 일체중생이 지혜로 태어나고 자비로 일어서는 날"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부처님의 가르침은 고해의 파도 속에 보리의 길이 있고 억겁 윤회의 고통이 열반의 실상임을 알리는 것이었으니, 그 가르침에 귀 기울이면 날마다 좋은날이요, 곳곳에 연꽃이 피어오를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런다음 "오늘 우리가 밝히는 찬란한 연등은 시대의 고통을 소멸시키는 지혜의 빛이요, 우리가 세우는 불퇴전의 서원은 억조창생의 삼악도를 끊어 버리는 대자대비의 행원"이라고 밝혔다.

한편 천태종은 내달 12일 충북 단양군 영춘면 천태종 총본산 구인사 설법보전에서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을 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