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서울대 이재식 이사장 '2019 한국을 빛낸 창조경영인' 선정
남서울대 이재식 이사장 '2019 한국을 빛낸 창조경영인' 선정
  • 유창림 기자
  • 승인 2019.04.30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식 이사장이 2019 한국을 빛낸 창조경영인으로 선정돼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남서울대
이재식 이사장이 2019 한국을 빛낸 창조경영인으로 선정돼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남서울대

[중부매일 유창림 기자]남서울대학교는 이재식 이사장이 2019 한국을 빛낸 창조경연인으로 선정돼 참교유 부문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30일 밝혔다.

2019 한국을 빛낸 창조경영 선정위원회(위원장 황인태)는 남서울대 이재식 이사장이 창조적 경영 환경 개척에 힘쓰며, 자유시장경제의 선도자 역할을 해 타의 귀감이 되는 성과를 세운 공로를 인정해 2013년에 이어 올해도 이 상을 수여한다고 전했다.

이재식 이사장은 1994년 기독교 정신을 바탕으로 남서울대학교를 설립해 '미래창조형 섬기는 리더 양성대학'이라는 비전으로 학생중심의 대학교육을 실천하고 학생들이 능동적이고 자기주도적으로 학습역량을 키워 성공을 이루도록 대학의 에너지를 집중시키고 있다.

그 결과 2006년 대학종합평가에서는 종합 '최우수대학'으로 선정됐고, '2013년 대학기관 인증평가'에서는 사회봉사 프로그램의 우수성과 운영의 내실화 등을 인정받아 '사회봉사 우수대학'으로 선정됐다. 2015년 제1주기 대학구조개혁평가에서는 전국에서 89개(충청권10개) 대학만 인정받았던 '우수'등급을 받기도 했다.

2016년, 2018년 재학생 1인당 국가장학금 수혜금액 1위를 달성했으며, 2017년 고용노동부로부터 IPP형 일학습병행제 지원사업에 선정돼 2021년까지 5년간 연 10억원씩 총 50원원을 지원받는다. 2019년에는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무역협회가 주관하는 '지역특화 청년무역전문가 양성사업'에 11년 연속 선정됐다.

이재식 이사장은 "앞으로도 꾸준히 글로벌 인재 양성과 우수한 교육 및 연구 환경 조성, 대학의 사회봉사 등에 힘써 대학 발전에 헌신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