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직원 상습 성희롱 의혹' 청주문화재단 여팀장 의원면직
'남직원 상습 성희롱 의혹' 청주문화재단 여팀장 의원면직
  • 이지효 기자
  • 승인 2019.04.30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 /중부매일DB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 /중부매일DB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사무총장 박상언, 이하 청주문화재단)은 30일 최근 불거진 성희롱 의혹 파문으로 불미스러운 사안의 당사자인 팀장급 A씨에 1계급 직위강등 처분을 내렸다.

또한, 당사자의 의원면직 요청에 따라 청주문화재단은 이를 수리했다고 밝혔다.

청주문화재단은 "청주의 문화예술 정책 전반을 아우르는 기관에서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한 것에 대해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징계 기준 강화 등 더욱 엄중한 도덕적 잣대로 유사 사례 방지를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