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미국 플로리다주 김명호 국토부관리청장 특강
영동군, 미국 플로리다주 김명호 국토부관리청장 특강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05.01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영동군의 자랑스러운 출향인 김명호 씨가 군민들과 특별한 소통의 자리를 가졌다.

군은 1일 미국 플로리다주 김명호 국토부관리청장을 초청, 영동군 공무원 100여명과 영동고등학교 학생 300여명을 대상으로 오전과 오후 2회로 나누어 특강을 진행했다.

김명호씨는 영동고 제39회 졸업생으로 2001년 플로리다주 주립대 토목공학과 석사학위를 취득, 2006년에 플로리다 주 국토부 수석 보좌관으로 공직사회 첫발을 내딛은 후 현재 국토부관리청장으로 재직중이다.

강연은 공무원을 대상으로 미국 플로리다 주의 도로, 교량, 터널 등 국토개발에 대한 주요 프로젝트 현황, 개발기법 등의 사례를 우리나라와의 비교·설명을 통해 이해를 돕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또한, 같은 공직자로서 본받을 만한 미국 공무원의 적극적이고 진취적인 자세 및 비전, 민원해결 방법 등에 대한 강연도 이뤄져 직원들의 관심을 끌었다.

영동고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열린 강연에서는 외국 유학 및 세계화의 추세를 주제로 진로탐색 기회를 확대하고 꿈과 비전을 제시하여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다.

김 청장은 이날 받은 강의료 100만원 전액을 영동군민장학회에 장학금으로 기탁하며, 변함없는 고향에 대한 애정을 보였다.

김명호 씨는 "멀리서 나마 영동인이라는 자부심으로 고향 영동을 생각하며 언제나 응원하고 있다"며 "기탁된 장학금이 지역학생들의 소중한 꿈을 이루는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윤여군 / 영동

사진설명=1일 미국 플로리다주 김명호 국토부관리청장이 공무원을 대상으로 강연을 하고 있다. / 영동군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