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읍 행정복지센터, 봉사자 10여명 3시간동안 구슬땀
보은읍 행정복지센터, 봉사자 10여명 3시간동안 구슬땀
  • 송창희 기자
  • 승인 2019.05.05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보은읍 행정복지센터(읍장 박기병)가 3일 주거환경이 열악한 저소득층을 위한 주거환경 개선활동에 나섰다.

지적장애를 지닌 기초생활수급자 김모씨는 집 안팎 곳곳에 방치되어 있는 쓰레기를 혼자서 감당할 수 없어 지난달 말 보은읍 행정복지센터에 도움을 청했다.

보은읍 행정복지센터 복지팀 및 노인장애인복지관 등 10여명은 집에서 방치된 채 썩고 있는 음식물쓰레기를 폐기했으며, 외부에 흉물스럽게 방치된 부서진 마네킹과 장농, 고장난 가전제품 등을 수거했다. 이날 봉사자들은 3시간동안 구슬땀을 흘린 결과 1톤 트럭 3대분에 달하는 쓰레기를 수거·폐기했다.

박기병 보은읍 행정복지센터 읍장은 "스스로 해결할 수 없는 환경에 놓인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을 드린 것에 대해 큰 보람을 느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