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개발공사 성과공유제, 행안부 혁신우수사례 선정
충북개발공사 성과공유제, 행안부 혁신우수사례 선정
  • 김미정 기자
  • 승인 2019.05.05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2건 도입…수탁기업과 공정개선 등 추진
충북개발공사의 성과공유제가 행정안전부의 혁신우수사례에 선정돼 박윤승 경영기획실장이 지난 3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년 상반기 '지방공사·공단 CEO 리더십 포럼'에서 발표를 하고 있다. / 충북개발공사 제공
충북개발공사의 성과공유제가 행정안전부의 혁신우수사례에 선정돼 박윤승 경영기획실장이 지난 3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년 상반기 '지방공사·공단 CEO 리더십 포럼'에서 발표를 하고 있다. / 충북개발공사 제공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충북개발공사의 지난해 도입한 성과공유제가 행정안전부의 혁신우수사례에 선정됐다.

충북개발공사(사장 계용준)는 지난 3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년 상반기 '지방공사·공단 CEO 리더십 포럼'에서 공사의 성과공유제 추진현황과 성과, 앞으로 계획 등을 발표했다.

성과공유제란 '위탁기업(공사)이 수탁기업(중소·중견기업)과 함께 신기술을 개발하거나 공정개선, 비효율 제거 등의 활동을 추진하고 그 결과로 나타난 성과를 사전에 합의한 계약대로 상호 공유하는 계약모델'이다.

충북개발공사는 지난해 '공사 건설현장 무재해 달성', '공사 고객만족도 향상' 등 2건의 과제를 발굴해 수탁기업과 공동노력한 결과, 재난안전관리시스템을 체계화해 공사현장의 중대재해 발생건수 제로화 달성 등을 이뤘다. 올해에는 성과공유 신규과제를 3건 추가 발굴해 진행할 계획이다.

박윤승 충북개발공사 경영기획실장은 "성과공유제 도입을 위해 2018년부터 임직원 교육, 사규 제정, 내부 아이디어 공모, 성과공유과제 발굴 유공자 포상 등의 노력을 기울여왔다"며 "중소기업과의 상생협력을 위한 노력이 우수사례로 선정돼 기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