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의회, 주민행복증진 관련 조례 9건 의원 발의
부여군의회, 주민행복증진 관련 조례 9건 의원 발의
  • 나경화 기자
  • 승인 2019.05.07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나경화기자]부여군의회(의장 송복섭)가 최근 군민을 섬기기 위한 행보를 계속하고 있어 주목받고 있다.

7일 군 의회에 따르면 이달 중순 개최예정인 제234회 임시회에서 새로 안건으로 처리할 조례안 9건을 의원 발의하여 입법예고 중이라고 밝혔다.

이번 임시회에 입법예고 중인 의원발의 조례안들은 세계적인 명성의 역사도시에 걸 맞는 문화와 보편적 복지실천에 중점을 두고 꿈과 희망을 도시 조성을 위하여 제정하는 조례로서, 부여군의회가 8대를 거쳐 오는 동안 이번 임시회에서 의원발의 조례 수 최다로 조례를 제정하는 변화된 모습을 보이고 있다.

금번 회기 임시회에서 다룰 조례안을 살펴보면, 부여군민의 문화적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자 하는 전통문화육성과 문화도시조성에 관한 조례, 국가유공자의 생활안정을 지원하는 보훈조례, 장기요양요원의 처우와 지위향상을 위한 조례, 여성의 지역정책과 발전과정에 평등한 참여를 보장하는 여성친화도시 조례, 참된 주민 봉사자로서의 마을이장에게 혜택을 주는 조례, 인간으로서의 삶의 마지막 순간까지 보호하는 웰다잉 문화에 관한 조례, 금강 하천시설로 인한 피해지역 지원 조례 등이다.

부여군의회 송복섭 의장은“이번 8대 부여군의회는 부여군민의 다양한 의견을 정책결정에 담을 수 있도록 법령에 따라 위임되는 조례나 자치조례를 제정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함은 물론이고, 앞으로도 안정된 지방분권시대를 정착하도록 자치입법권을 확대하여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