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네이션 특수도 '옛말'
카네이션 특수도 '옛말'
  • 김용수
  • 승인 2019.05.07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버이날을 앞두고 각 화원에서 카네이션을 판매하고 있으나 소비심리 위축 등으로 예전에 누리던 특수는 사라졌다. 청주의 한 카네이션 판매점에서 다양한 카네이션 화환이 소비자들의 손길을 기다리고 있다. / 김용수
어버이날을 앞두고 각 화원에서 카네이션을 판매하고 있으나 소비심리 위축 등으로 예전에 누리던 특수는 사라졌다. 청주의 한 카네이션 판매점에서 다양한 카네이션 화환이 소비자들의 손길을 기다리고 있다. / 김용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