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경찰서, 선진교통문화 정착 캠페인 실시
영동경찰서, 선진교통문화 정착 캠페인 실시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05.08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경찰서는 8일 영동읍 구교삼거리에서 김영호 경찰서장, 박세복 군수 및 녹색어머니회, 모범운전자회 등이 참여한 가운데 선진교통문화 거리홍보를 실시했다. / 영동경찰서 제공
영동경찰서는 8일 영동읍 구교삼거리에서 김영호 경찰서장, 박세복 군수 및 녹색어머니회, 모범운전자회 등이 참여한 가운데 선진교통문화 거리홍보를 실시했다. / 영동경찰서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영동경찰서는 8일 영동읍 구교삼거리에서 김영호 경찰서장, 박세복 군수 및 녹색어머니회, 모범운전자회 등 약 4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함께해유~ 착한운전!" 거리홍보를 실시했다.

캠페인은 매월 첫째주 영동읍 주변 차량이 많은 곳을 선정, 양보와 배려가 넘치는 교통문화 조성을 위해 범군민 교통문화 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전좌석 안전띠 매기' '방향지시등 켜기' '정지선 지키기' 음주·과속·난폭 등 '나쁜운전 안하기' 등 4대 추진사항을 포돌이·포순이 경찰 캐릭터를 활용, 거리홍보팀을 구성해 횡단보도 등 거리 퍼포먼스로 진행됐다.

김영호 서장은 "운전자로서 가장 기본이 되는 안전띠 매기, 깜박이 켜기, 정지선 지키기는 교통사고로부터 나와 남의 생명을 지켜주는 만큼, 우리 군민 모두가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