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북부출장소 '가나안복지원'서 봉사활동
충북도 북부출장소 '가나안복지원'서 봉사활동
  • 김성호 기자
  • 승인 2019.05.12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 북부출장소 직원 14명은 지난 11일 일손이 부족한 단양군 영춘면 '가나안복지원'에서 텃밭 채소식재 작업과 시설 주변 환경정비 봉사활동을 벌였다. / 충북도제공
충북도 북부출장소 직원 14명은 지난 11일 일손이 부족한 단양군 영춘면 '가나안복지원'에서 텃밭 채소식재 작업과 시설 주변 환경정비 봉사활동을 벌였다. / 충북도제공

[중부매일 김성호 기자] 충북도 북부출장소 직원 14명은 지난 11일 일손이 부족한 단양군 영춘면 '가나안복지원'에서 텃밭 채소식재 작업과 시설 주변 환경정비 봉사활동을 벌여 주위를 훈훈하게 했다.

이에 임경자 원장은 "여름이 되기 전 텃밭 정리를 끝내야 하는데 일손이 부족해 시간이 흐르고 있었다"며 "그런데 북부출장소 직원들이 최선을 다해 작업을 해 주시니 감사할 따름이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명헌 북부출장소장은 "우리의 작은 손길이 도민들에게 도움이 된다니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함께하는 지역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충북 북부권의 균형발전을 위해 개소한 북부출장소는 정기적으로 자매결연을 맺은 '요한네 집(제천)'과 '가나안 복지원(단양)'을 찾아 봉사활동을 벌이고 있다. 또 북부권 농촌마을 일손돕기, 농촌마을 노후시설 점검 및 수리 봉사활동 등을 통해 함께하는 충북 실현에 앞장서고 있다는 평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