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화폐 '모아' 1만원권 지폐 크기로 제작
제천화폐 '모아' 1만원권 지폐 크기로 제작
  • 서병철 기자
  • 승인 2019.05.14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종류 크기는 같지만, 바탕색 달라
17일부터 5만원권 선보여...25억원어치 유통

제천화폐 '모아'가 현재 시중에 유통되는 1만원권 지폐(148mmX68mm) 크기로 신규 제작된다.

14일 제천시는 현재 제작 중인 60억원어치의 '모아'는 기존에 비해 9mmX3mm 정도 작아진다고 밝혔다.

지난 3월 초 판매를 시작한 '모아'가 발행한지 2개월도 안돼 20억원어치가 모두 판매되자, 2차 발행액 80억원어치 중 1만원권 20억원어치를 추가 발행, 판매하고 있다.

시는 관내 기업체 및 기관단체의 요청에 따라 5만원권도 처음 제작한다.

오는 17일 추가 발행되는 60억원어치 가운데 5만원(25억원), 1만원(32억원), 5천원권(3억원)이 각각 발행된다.

3종류 모두 크기는 동일하지만, 바탕 색깔이 5만원권은 누런 황토색, 1만원권은 푸른색, 5천원권은 붉은색을 띤다.

'모아'는 지역 내 소비를 진작시키고 지역자금 역외유출을 방지하는 순기능을 가지고 있으며, 가맹점은 카드수수료 부담없이 새로운 매출시장을 확보할 수 있다는 잇점이 있다.

시민들은 관내 농협, 우체국, 새마을금고, 신협 등 17개 금융기관(52개 지점)에서 모아를 구입한 후 '모아' 가맹점 스티커가 부착된 업소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구입 시 구입액의 4% 할인 및 3만원 이상 구입자에 대해 경품추첨권이 자동 부여돼 매월 10명을 선정, 100만원 상당의 해외여행 상품권 또는 100만원어치의 '모아'를 지급하고 있다.

시는 모바일형 전자화폐 발행에 대한 민원발생의 사전 해소 등 충분한 준비기간을 거쳐 모바일형 '모아'도 금년 말이나 내년 초 선보일 계획이다.

이상천 시장은 "각급 기관단체 및 기업을 비롯해 시민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동참해 지역 화폐의 순항에 힘을 실어주고 있다"며 " '모아'를 정착시켜 경제활성화는 물론 전국 자치단체 중 선두 주자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