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링하고 삼겹살 굽고…스승의 날 아름다운 '사제동행'
컬링하고 삼겹살 굽고…스승의 날 아름다운 '사제동행'
  • 김금란 기자
  • 승인 2019.05.15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15일 스승의 날을 맞아 충북 도내 학교에서 훈훈한 사제동행 행사가 펼쳐졌다.

청주 가덕중학교는 이날 교사와 학생들이 한솥밥을 먹으며 사랑을 나누는 '사제동행 한솥밥(비빔밥) 먹기' 행사를 진행했다. 교사와 학생들은 함께 밥을 비벼 먹으며 그동안 나누지 못했던 마음속 이야기를 자연스럽게 털어놨다.

문의중학교는 이날을 '사제동행의 날'로 정하고 '플로어(floor) 컬링대회'를 열었다. 교사 1∼2명과 학생 7∼8명씩 7개 팀을 구성해 바퀴가 달린 스톤을 굴리며 흥겨운 시간을 보냈다. 토너먼트로 경기를 한 뒤 교사들과 학생들은 학교가 준비한 아이스크림을 나눠 먹고, 학생들은 교사 얼굴을 캐리커처 해 선물하기도 했다.

미원중학교 학생들은 출근하는 교사들을 교무실까지 꽃마차를 태워주는 행사를 펼쳤다. 학생자치회는 리어카를 교사들의 캐리커처와 개나리·해바라기 조화로 꾸민 꽃마차로 만들어 스승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깜짝 이벤트'를 마련했다.

서원중학교에서는 교사들이 등교하는 학생들에게 '초코파이'를 나눠주고, 학생대표들은 교사들에게 카네이션을 달아주며 사제의 정을 나눴다.

현도중학교는 점심시간에 교사와 학생이 함께 삼겹살을 구워 먹으며 이야기를 나누는 '사제동행 삼겹살 데이' 행사를 한다.

교사들이 학생에게 사랑을 전하는 훈훈한 행사도 잇따라 열린다.

충북상업정보고등학교는 교사들이 교직원 장학회를 통해 모은 450만원을 어려운 환경에서도 성실히 학업을 이어가는 학생 9명에게 장학금으로 전달한다.

진천고등학교에서는 교사 자율동아리인 '사제동행'이 직접 만든 주먹밥을 등굣길에 학생들에게 나눠주며 따뜻한 사랑을 전달했다. 학생들은 본인의 기호에 맞게 김치, 멸치, 제육볶음 등 주먹밥을 골라 먹으며 든든하게 하루를 시작했다.

서원고등학교는 1~2학년을 대상으로 동문·학부모와 함께하는 '잡(Job) 체(체험) 맛보기' 행사를 진행한다. 일일 명예 교사로 초빙한 IT 계열, 법조계, 교육계, 의료계 등 다양한 분야의 동문과 학부모가 각 분야의 직업 정보와 진로 설계를 학생의 눈높이에 맞춰 설명했다.

충주혜성학교도 봄꽃 배경으로 사진 찍기, 딸기 탕후루 만들기, 초콜릿 만들기, 힐링 마사지 등 다양한 행사를 마련했다.

진천 삼수초등학교 기타 동아리는 교무실에서 작은 음악회를 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