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가정의 달 문화행사 풍성
증평군, 가정의 달 문화행사 풍성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9.05.16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립교향악단, 37사단 군악대, 버스킹 공연 등
[중부매일 한기현 기자] 증평군은 가정의 달을 맞아 다양한 문화예술 공연을 선보인다.

충북도립교향악단은 오는 22일 오후 7시 증평읍 장동리 증평문화센터 야외 공연장에서 공연을 펼친다.

25일은 오후 4시 증평읍 연탄리 증평문화회관에서 '생텍쥐페리 어린왕자'를 주제로 샌트아트와 클라리넷 공연이 무대에 오른다.

28일과 29일은 증평문화센터 야외공연장에서 증평문화원 창립 24주년 기념 행사가 열린다.

첫 날은 오후 7시 전야제 행사로 37사단 군악 콘서트가, 29일은 오후 6시30분 기념식과 지역 문화예술동아리 발표회, 먹거리장터, DIY공예체험, 야생화 전시 등 부대 행사가 진행된다.

5월 마지막 날인 31일은 오후 7시30분 보강천 물빛공원에서 제3회 버스킹 공연이 펼쳐진다.

6월 1일은 오후 2시 증평문화회관에서 증평문화회관 상주단체인 극단 꼭두광대가 효를 주제로 탈놀이극 '떡보와 아리랑 다섯고개 호랭이'를 공연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