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농어촌공사 옥천·영동지사, 안전하고 청렴한 공사현장 만든다
한국농어촌공사 옥천·영동지사, 안전하고 청렴한 공사현장 만든다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05.16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천·영동지사는 16일 지사 대회의실에서 청렴이행 각서를 교환하고 투명한 공사현장 실현을 결의했다. / 한국농어촌공 옥천·영동지사
옥천·영동지사는 16일 지사 대회의실에서 청렴이행 각서를 교환하고 투명한 공사현장 실현을 결의했다. / 한국농어촌공 옥천·영동지사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한국농어촌공사 옥천·영동지사(지사장 염종각)가 안전하고 청렴한 공사현장을 만들기에 나섰다.

옥천·영동지사는 16일 지사 대회의실에서 안전관리 및 청렴교육을 실시하고 결의대회를 가졌다.

관계직원, 현장대리인, 품질관리자, 안전관리자 등 40여명이 참석해 투명한 공사현장 실현을 위한 청렴이행 각서를 교환하고, 안전사고 예방 및 품질향상을 약속했다.

이 자리에서 염종각 지사장은 "현 사회에서는 청렴하고 안전한 공사현장을 요구하고 있다"며 "농어촌공사는 어떠한 경우에도 협력업체에 불평하거나 부당한 요구를 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협력업체도 청렴이행 각서의 내용을 성실히 이행함은 물론 사업현장의 철저한 품질관리와 안전관리를 통해 무재해 공사현장을 실현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