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재난안전관리 시스템 개선
음성군, 재난안전관리 시스템 개선
  • 서인석 기자
  • 승인 2019.05.16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서인석 기자] 음성군(군수 조병옥)이 행정안전부의 '재난안전특별교부세 선도 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되어 국비 12억 원을 확보했다고 16일 밝혔다.

'재난안전 특교세 선도사업'은 행정안전부에서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각 지역의 특성과 재난환경을 고려해 신청 사업 중 사업효과와 확산 가능성이 높은 미래형 재난안전사업을 선정,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에 선정된 공모사업은 음성군 내 지방하천의 배수통문, 둔치주차장, 산책로 등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원격 제어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IOT 활용 하천시설 원격제어 시스템 구축사업'이다.

군은 앞으로 재난위험 발생 시 신속하고 예측 가능한 대응체계를 마련해 군의 재난대응과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병옥 군수는 "최근 집중호우와 이상기후 등 강우 패턴의 변화로 하천 내 재난 위험성이 높아져 효과적인 홍수 통제시스템 마련이 시급했다"면서 "이번 사업 선정으로 홍수 시 급격한 수위상승과 월류에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다 체계적으로 보호할 수 있게 됐고, 군은 앞으로도 각종 재난대응 체계 수립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