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문화탐방'으로 괴산사랑운동 실천
'지역문화탐방'으로 괴산사랑운동 실천
  • 서인석 기자
  • 승인 2019.05.16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괴산 사리면 면직원 대상

[중부매일 서인석 기자] 괴산군 사리면(면장 우익원)은 면 직원을 대상으로 지역 내 문화유적지와 관광지 탐방을 실시했다.

16일 사리면에 따르면 이번 탐방은 괴산사랑운동의 5대 전략 중 하나인 역사·문화·전통 지키기의 세부 실천과제인 '내 고장 문화유적지 및 관광지 탐방'을 실시, 우리지역을 바로 알고 사리면 방문객에게 우수한 관광자원을 홍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이번 탐방은 앞서 지난 1일부터 10일까지 사리면 직원들이 담당 마을별로 마을 현황 및 자랑거리에 대해 조사한 자료를 바탕으로 이뤄졌다. 이날 탐방행사는 사리면 소재 백운사를 시작으로 백마권역체험휴양마을, 사담리 고인돌, 꿀벌랜드, 이곡저수지, 보광사, 윤서갤러리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들은 지역 명소와 숨겨진 역사유적지를 직접 둘러보며 우리 역사와 문화에 대해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탐방에 참여한 김현화 주무관은 "이번 탐방은 그동안 몰랐던 사리면 곳곳의 역사, 문화, 인물에 대해 배울 수 있는 보람된 시간이었다"며, "앞으로 사리면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역사·문화·예술·자연 등 정확한 문화관광 정보 제공으로 지역관광이 보다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적극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