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구전통시장 공모사업 선정' 활성화 탄력
'유구전통시장 공모사업 선정' 활성화 탄력
  • 이병인 기자
  • 승인 2019.05.16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 공주 유구전통시장이 잇따라 공모사업에 선정되면서 활성화에 탄력이 붙을 전망이다.

공주시에 따르면,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전통시장 주차장 건립사업 공모에서 유구전통시장이 최종 선정돼 국비 7억 2천만 원을 확보했다고 16일 밝혔다.

이에 따라 661제곱미터 면적에 주차장 20면을 건립해 그동안 협소한 주차장으로 인한 고객들의 불편을 크게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지난 10일 충남도가 실시한 전통시장 최적화 공모사업에 선정되면서 9천300만 원의 도비를 확보해 점포대학 운영, 스타점포 육성, 특화시장 운영, 상인대학 운영, 청년상인 혁신리더, 먹거리 및 테마거리 조성 등의 사업을 펼칠 예정이다.

시는 상인들의 참신한 아이디어가 이번 사업에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상인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추진할 방침이다.

김정태 지역경제과장은 "이번 공모사업 잇단 선정으로 유구전통시장이 획기적으로 탈바꿈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되어 상인들의 역량강화와 자긍심을 심어주고 고객들에게는 보다 나은 편리한 환경이 제공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