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문화체육 도시로 도약한다
홍성군, 문화체육 도시로 도약한다
  • 최현구 기자
  • 승인 2019.05.19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홍성군이 대규모 전국대회 행사를 잇따라 유치하며 충남 수부 도시로시의 입지를 강화해 나가고 있다.

군에 따르면 2020년까지 확정되었거나 치룬 전국단위 행사만 약 25여 개에 이른다. 전국에서 5만 명 이상이 홍성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돼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이고 홍성을 알릴 절호의 호기로 군은 판단하고 있다.

우선 군은 오는 9월 26일부터 29일까지 홍주읍성 및 CGV, 메가박스 일원에서 제2회 홍성국제단편영화제를 개최할 계획이다. 군 단위에서는 유일하게 대형 영화관 등이 입점해 있어 영화 예술도시로서의 가능성을 크게 인증 받고 있는 것이다.

이를 증명하듯 최근 홍성 전역을 로케로 <구해줘 2>, <만월> 등 5개의 영화·드라마가 촬영중에 있다. 앞으로 군은 제작사들과의 잦은 접촉을 통해 영화 세트장 설치 등 영화 영역으로 문화관광 저변을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국내 최대 규모의 지구촌 캠핑 페스티벌인 '2020 국제 청소년 캠페스트' 또한 오는 2020년 7월 27일 홍주종합경기장 등 홍성군 일원에서 개최된다.

다양한 국적을 가진 청소년 및 관계자 등 약 1만여 명 이상이 참여할 것으로 예상되는 이 행사는 4차 산업 관련 체험, 국제 체험, 워터체험활동 등을 중점으로 과정활동이 이루어진다.

특히 군은 지역 관광자원과 역사 문화유산을 활용한 프로그램을 최대한 접목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홍주종합경기장에서 국내 최정상 아이돌 가수를 초청해 전국에 개막행사 및 축하 공연을 전국에 생중계할 계획해 축제의 흥을 전국에 발산할 계획이다.

아울러 군은 오는 7월 제4회 국회의장배 전국유소년 8인제 축구대회도 홍주종합경기장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전국에서 학부모 및 학생 등 약 3천여 명이 홍성을 방문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그 밖에 오는 6월 백야 김좌진장군배 트라이애슬론 대회 및 배드민턴 대회, 9~10월에는 홍성마라톤대회, 오서산 억새풀 등반대회, 전국 씨름대회 및 그라운드골프대회가 개최를 준비중에 있다.

군은 오는 9월 홍성역사인물축제와 남당항 대하축제, 10월 광천토굴새우젓 광천김 대축제, 홍성국화축제도 예정대로 개최해 전국민의 발걸음을 홍성으로 불러 모을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이제 홍성은 충남도 수부도시로서 시 승격을 앞두고 문화 예술 체육 분야의 영역이 크게 확대되고 있는 시점"이라며 "전국단위 행사에 걸맞은 각종 인프라를 차질없이 확충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