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시민안전보험금 첫 지급
충주시, 시민안전보험금 첫 지급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9.05.20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시가 지난 3월 전체 시민을 대상으로 가입한 시민안전보험의 첫 지급사례가 나왔다.

시에 따르면 지난 4월 농기계 사고로 숨진 A씨의 유족에게 시민안전보험금 1천만 원을 지급했다.

충주시 시민안전보험은 충주시가 직접 보험사와 계약하고 비용을 부담해 일상생활 중 예상치 못한 각종 재난·사고 및 강도 피해를 당할 경우 경제적 어려움에 대처할 수 있도록 보험사를 통해 보험금을 지급하는 제도다.

충주시 시민안전보험은 관내 주민등록이 돼 있는 전 시민을 대상으로 하며 폭발·화재·붕괴·산사태 상해사망, 대중교통 이용 중 상해 사망과 강도 상해 사망, 스쿨존 교통사고 부상 치료비, 익사사고 사망, 농기계사고 상해 사망 등을 당했을 경우, 사고지역이나 타보험 가입여부와 관계없이 최대 1천500만 원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충주 시민안전보험 관련 자세한 사항은 충주시 안전총괄과 안전정책팀(850-6512)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